이춘희 시장‘행정수도 개헌 재점화’광폭행보

문희상 국회의장·유인태 국회사무총장 방문

2018-09-02     신서희

(동양일보 신서희 기자) 이춘희 세종시자이 행정수도 개헌 재점화를 위한 광폭 행보를 펼치고 있다.

이 시장은 지난달 30일 국회를 방문, 문희상 국회의장과 유인태 국회 사무총장을 만나 세종시 행정수도 완성을 위한 국회 차원의 협력을 요청했다.

이 시장은 이날 문희상 국회의장에게 “개헌 논의는 올해 내 다시 시작 해야 한다”며 여야 합의를 통한 개헌 추진과 후속조치인 행정수도특별법의 제정을 건의했다.

이어 유인태 사무총장을 만나“국정운영의 효율성을 위해서는 국회 세종의사당의 조속한 설치가 필요하다”고 강조하고 국회와 행정부의 유기적인 협조를 통한 설치 추진을 당부했다.

이를 위해 이 시장은 올해 정부예산에 반영된 국회분원 설치 기본계획 수립 관련 예산 2억 원의 조속한 집행과 20대 국회 임기 내 국회세종의사당 설치를 위한 국회법 개정을 요청했다.

이날 국회 방문에 앞서 이 시장은 청와대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 주재 시도지사 간담회에 참석하는 등 지방선거 이후 세종시 행정수도 완성을 위한 광폭행보를 이어갔다.

세종 신서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