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 여고생 투신 사망

2018-09-03     장승주

(동양일보 장승주 기자) 충북 제천에서 여고생이 스스로 목숨을 끊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일 제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일 오후 2시 50분께 제천시의 한 4층 건물 옥상에서 여고생 A(16)양이 투신해 수사를 벌이고 있다.

머리 등을 크게 다친 A양은 함께 있던 B(18)양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졌다.

경찰은 “A양이 옥상에서 뛰어내리려 해 말렸지만 뿌리친 뒤 투신했다”는 신고자의 말 등을 토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제천 장승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