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의회 제도개혁 TF팀' 구성

2018-09-05     정래수

(동양일보 정래수 기자) 충남도의회가 지방분권 개헌 추진과 지방의회 전문성 강화를 위한 ‘의회제도 개혁’에 나섰다.

충남도의회는 유능하고 일 잘하는 의회를 만들기 위한 ‘의회 제도개혁 TF팀’을 구성한다고 5일 밝혔다.

TF팀은 의정, 의사, 입법ㆍ정책 3개 분과 22명으로 구성, 불합리한 의회제도 개선과 효율적인 의정활동 지원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의정분과는 광역의회 최대 현안인 의회사무기구 인사권 독립과 예산정책담당관 신설, 의정활동성과평가제 도입에 대한 문제를 연구할 예정이다.

의사분과는 인사청문회 도입을 대비하고 의원 역량강화를 위한 정책위원회 위원 구성과 내실을 다지는 활동을 펼친다. 

입법정책분과는 정책보좌관제 도입을 위한 활동을 비롯한 의회 자료실 운영개선, 조례입법 평가제 도입을 대비해 기반 구축 활동을 벌인다.

유병국 의장은 “지방의 역할과 책임은 커지고 있으나 지방정부와 의회의 권한은 중앙정부의 틀 안에 갇혀 있다”며 “지방분권 실현과 지방의회의 발전을 위한 헌법ㆍ법률개정 등 지방분권과 지방의회의 전문성 강화를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래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