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생물다양성포럼 6일 충북대서 개최

2018-09-05     박장미

(동양일보 박장미 기자) 2018 국제(동아시아) 생물 다양성 포럼 및 충북환경교육 한마당이 6일 오전 10시 충북대 개신문화관에서 열린다.

충북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동아시아의 생물 다양성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것으로 정성헌 DMZ평화생명동산 이사장의 'DMZ의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협력방안'을 주제로 한 기조 강연과 3개 세션의 주제 발표가 이어진다.

세션 1에서는 '한중일 생물 다양성 우수 정책 사례와 시사점(어류 중심)'을 주제로 이완욱 전남대 교수의 '한국 담수어류의 멸종 위기종 현황 및 복원 사례', 중국 저장(浙江)성 담수 수산연구소장의 '중국의 보호종 정책 및 사례' 등이 발표된다.

세션 2에서는 생물 다양성 보전을 위한 지방정부의 협력 노력과 성과 등이 소개되고 생물종별 전국단위 네트워크 대화 모임도 열린다.

스페셜 세션에서는 제4차 국가생물다양성 전략 민간참여 지표개발 워크숍이 이어진다.

충북 환경교육 한마당에서는 환경교육단체와 활동가, 학생, 전문가 2500여명이 참여해 청소년 동아리 환경활동 발표대회를 하고, 환경체험 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박장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