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의 한 대형마트 냉장낙지서 이물질 나와, 소비자 항의

2018-09-05     장승주

(동양일보 장승주 기자) 제천의 한 대형마트에서 구입한 냉장낙지에서 기생충으로 보이는 이물질이 발견돼 소비자가 항의하는 등 문제를 제기했다.

5일 주부 A씨(42)에 따르면 지난 4일 B대형마트에서 구입한 냉장낙지로 요리를 하는 과정에서 가느다란 길이의 이물질이 발견됐다.

이에 주부 A씨는 B마트에 문제를 제기했고 마트 측은 환불 조치했다.

A씨는 “낙지를 끓이는 과정에서 하얀 실 모양이 나와 놀랐다”며 “대형 마트에서 이런 일이 있을 수 있냐”고 분개했다.

마트 관계자는 “정확히 분석을 해봐야 알겠지만 일반적으로 낙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정소(정자)로 보인다”고 말했다. 제천 장승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