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보건소, 추석 연휴 의료공백 제로

지역 병·의원 9곳과 약국 10곳 당번 지정 진료

2018-09-10     장승주

(동양일보 장승주 기자) 단양군보건소는 추석 명절기간 의료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비상진료대책을 마련했다.

군 보건소는 오는 22∼26일까지 지역 병·의원 9곳과 약국 10곳에 대해 당번을 지정하고 진료에 나서기로 했다.

지역보건지소 7곳과 보건진료소 15곳 등 모두 22곳을 추석 연휴 비상근무 체제로 전환하는 등 농촌주민 진료에도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단양군립노인요양병원은 추석 연휴 기간 휴무 없이 24시간 진료한다.

첫날인 22일 늘편한정형외과의원과 강약국을 비롯한 모든 의원과 약국이 문을 연다.

23∼26일부터는 의원과 약국, 보건지소 등이 당번을 정해 순번제로 운영할 계획이다.

은혜약국(매포)과 제일약국(대강), 강약국(단양)은 연휴기간 휴무 없이 운영된다. 단양 장승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