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시.구의회 의장단 업무추진비 공개 권고

2018-09-11     정래수

(동양일보 정래수 기자)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이 시·구의회 의장단과 상임위원장 업무추진비 사용내역 공개를 권고하고 나서 귀추가 주목된다.

민주당 시당은 최근 민주당 소속 대전지역 시·구의회 의장, 부의장, 상임위원장 등에게 업무추진비 사용 내역 공개를 권고하는 내용의 공문을 발송했다고 11일 밝혔다.

시당은 또 시·구의회 윤리특별위원회 상설화와 윤리특별위원회에 시민여론을 반영하기 위한 시민윤리자문위원회 설치도 주문했다.

이같은 조치는 최근 민주당 소속 김영미 서구의원이 상임위원장 업무추진비를 사적으로 사용했다가 징계를 받는가 하면 중구의회에서는 의장 선거 과정에서 한 의원이 당론을 어기고 출마했다가 징계를 받는 등 지방의원들의 일탈이 계속됐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조승래 대전시당 위원장은 "대전시민이 민주당에 압도적인 승리를 안겨주신 만큼 우리에게는 상상 이상의 법적·도덕적 책임과 의무가 있다"며 "업무추진비 사용 내역 공개를 시작으로 지방의회의 투명한 운영을 위한 가능한 모든 조처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래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