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곡면, 생산적 일손봉사 극동대학교 학생 참여

2018-09-12     엄재천

(동양일보 엄재천 기자) 음성군 감곡면에서지난 11일 극동대학교 동아리협회 학생 40여명이 농촌봉사활동을 진행했다.

감곡면에 소재하는 극동대학교 동아리협회 대학생 40여명은 문촌리 농가에서 고추따기 및 고추밭 잡초제거 등 생산적 일손봉사로 구슬땀을 흘렸다.

극동대학교는 지난해에 감곡면과 생산적 일손봉사 자매결연 이후 올해 들어 3번째 생산적 일손봉사에 참여하는 것으로 농가의 인력난 해소를 위해 힘쓰고 있다.

김영관 면장은 "올해에 3번이나 생산적 일손봉사에 참여해 일회성 봉사가 아닌 지속적인 봉사활동으로 농촌 일손을 덜어주는데 도움을 준 것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생산적 일손봉사 활성화를 위하여 사회단체 등 봉사단체의 참여를 적극 유도하여 농촌 일손을 덜어주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음성 엄재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