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음성체육상 수상자 선정

2018-09-12     엄재천
 

(동양일보 엄재천 기자) 음성군체육회는 스포츠공정위원회를 개최해 올해 음성체육상 수상자를 선정했다.

수상자는 대상, 최우수상, 우수상 3개부문으로 나눠어 선정했다.

대상은 이윤철(36·사진·음성군청 육상선수), 최우수상은 이양희(58·사진·음성군태권도협회장)·구자성(76·사진·음성군게이트볼협회 2지회장), 우수상은 이정기(55·사진·음성군배드민턴회장)·최미라(42·음성군수영연맹 총무이사) 씨를 각각 선정했다.

대상에 선정된 이윤철은 음성군청 육상선수로 헤머던지기 한국신기록 보유자다. 전국체육대회에서 16년패를 달성했고 대만오픈국제육상경기대회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는 등 국내외대회에 출전해 다수의 금메달을 획득하는 등 음성군 체육의 위상을 높인점이 인정됐다.

최우수상을 받은 이씨는 각종체육행사에 참여하여 주민화합과 건강증진에 앞장 섰다. 충북도민체육대회 태권도 종합3위 입상과 꿈나무선수 발굴과 육성을 인정 받았다.

구씨는 올해 음성에서 충북도민체육대회 게이트볼종목의 성공개최와 회원 확충으로 게이트볼을 활성화 한 점이 인정됐다.

우수상의 이씨는 충북도민체육대회 배드민턴 종합3위 입상과 음성군배드민턴발전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았다.

최씨는 수영강사로 주민의 건강증진에 기여했고 음성군 수영종목의 저변확대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한편 이번 2018 음성체육상 시상식은 오는 14일에 제35회 군민체육대회 개회식에서 가질 예정이다. 음성 엄재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