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소방관경기’ 음성으로 보러오세요!

14일부터 17일까지 충북혁신도시 한국소방산업기술원 소방장비센터에서 개최

2018-09-12     엄재천

(동양일보 엄재천 기자) 2018 충주세계소방관대회 최대 볼거리인 ‘최강소방관경기(WFG TFA)’가 음성군 내 충북혁신도시에서 14일부터 4일간 개최된다.

1990년 4월 뉴질랜드 오클랜드 대회 이후 13번째로 한국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소방관경기대회는 75개 종목 경기에서 전 세계 소방관들이 기량을 겨루고 소통 화합하는 세계적인 축제의 장이다.

최강소방관경기(WFG TFA)는 75개 종목 중 가장 이목을 끄는 경기로 호수 끌기를 시작으로 장애물 코스, 타워, 계단 오르기 등 총 4단계로 구성되어 있으며 세계에서 가장 강한 소방관을 선발한다.

이번 경기에서 최우수 선수 1명에게는 TFA 챔피언 벨트를 수여할 예정이다.

최강소방관경기는 14일부터 17일까지 4일간 음성군 맹동면 혁신도시 내 한국소방산업기술원 소방장비센터에서 열린다.

군 관계자는 “세계 각국에서 참가한 소방관들이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는 최강소방관경기대회에 군민 여러분의 많은 관람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제13회 2018 충주세계소방관경기대회는 지난 10일부터 17일까지 8일간 충주시, 음성군 등 7개 시·군에서 분산돼 열리고 있다. 이번 대회는 역대 최대인 63개국 6600여명이 참여하고 있다. 음성 엄재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