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베트남 흥옌성, 우호협력 협약

2018-09-12     정래수

(동양일보 정래수 기자) 대전시가 베트남 흥옌성과 우호협력 협정을 체결했다.

12일 시에 따르면 허태정 시장은 이날 오전 대전시청 중회의실에서 응웬 반 퐁(Nguyen Van Phong) 성장을 만나 대전시-흥옌성 우호협력 업무협약서에 서명했다. 

두 도시는 경제, 과학기술, 보건의료, 교육, 관광, 환경 분야에서 다각적인 교류와 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

또 지식, 정보, 기술을 적극적으로 교환하고 다양한 교류사업을 하기로 했다.

허 시장은 이 자리에서 다음 달 베트남 빈증성에서 열리는 2018 세계과학도시연합(WTA) 국제행사에 흥옌성장의 참석을 요청하는 한편 내년 '대전 방문의 해'를 맞아 베트남 국민이 대전을 방문할 수 있도록 해 달라고 요청했다.

앞서 대전시와 홍옌성은 지난해 9월 경제·사회·문화 분야 교류 및 협력관계 증진을 위한 우호협력 교류의향서를 교환했다.

흥옌성은 베트남 북부의 대표적인 곡창지대인 홍강 델타지역의 주요 도시 가운데 하나로 대규모 산업단지가 조성되고 있다. 정래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