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9-02-19 17:19 (화)
상장제약사 87개사 중 시가총액 1위 셀트리온
상장제약사 87개사 중 시가총액 1위 셀트리온
  • 경철수 기자
  • 승인 2016.05.12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월 만 7.8% 증가 시총 71조6913억원…영진·제일약품 10위권 진입

(동양일보 경철수 기자)충북 오송에 있는 셀트리온이 시가총액 1위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3개월여 동안 시가총액이 7.8% 증가하면서 일부업체는 세 자리수의 증가율을 보이는 상승세를 기록했다.

보건의료 분석평가 전문사이트인 팜스코어는 국내 87개 상장 제약사(바이오·원료의약품·지주회사 포함)의 최근 시가총액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종가기준 이들 기업의 전체 시가총액은 지난 2월 18일 종가(66조5167억원) 대비 7.8% 늘어난 71조6913억원으로 파악됐다.

분석대상 87곳 중 74곳(85.1%)은 시가총액이 증가했고 13곳(14.9%)은 감소했다.

시가총액 1위 기업인 셀트리온은 지난 2월 18일(11조8405억원) 대비 1.3% 감소한 11조6895억원을 기록했다.

2위는 8조3064억원을 기록한 한미약품의 지주회사 한미사이언스였다.

이어 한미약품(6조1045억원), 유한양행(3조3736억원), 메디톡스(2조5907억원), 코미팜(2조1047억원), 녹십자(2조335억원), 영진약품(1조7940억원), 녹십자홀딩스(1조7212억원), 제일약품(1조2934억원) 순으로 시가총액이 높았다.

영진약품과 제일약품은 이 기간 시가총액이 세 자리수 증가율을 보이며 10위권 내에 이름을 올렸다. 반면 동아에스티와 종근당의 시가총액은 각각 10.5%, 13.5% 감소하며 10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최성규 팜스코어 수석연구원은 “최근 영진약품은 만성폐쇄성폐질환 천연물 신약개발에 대한 기대감으로 주가가 큰 폭으로 올랐다”며 “다국적 제약사 제품들의 텃세가 심한 이 시장에서 부작용이 적은 세계 최초 천연물 신약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