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2 22:36 (월)
풍부한 생활 인프라 갖춘 아파트
풍부한 생활 인프라 갖춘 아파트
  • 동양일보
  • 승인 2016.11.21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현대산업개발 ‘청주 가경 아이파크’ 야경 투시도.

청주 가경 아이파크 25일 분양

주거선호도 높은 가경동 위치

문화시설·공원 등 많아

광역 교통망 인접해 교통편리

현대산업개발이 오는 25일 충북 청주시 흥덕구 가경동 656번지 일원에 짓는 ‘청주 가경 아이파크’의 견본주택을 개관하고 본격 분양에 나선다. 청주시의 손꼽히는 ‘부촌’ 가경동에 10여년 만에 공급되는 신축 아파트인데다 ‘아이파크’의 브랜드 파워가 더해진 만큼 지역민들의 뜨거운 호응이 기대된다.

단지는 지하 2층(부분1개층)~지상 29층, 7개 동, 전용면적 59~114㎡, 총 905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전용면적별 가구수는 △59㎡ 240가구 △72㎡ 152가구 △84㎡ 413가구 △98㎡ 47가구 △112㎡ 41가구 △114㎡ 12가구로, 전체의 89%가 전용면적 84㎡ 이하 중소형으로 구성됐다.

‘청주 가경 아이파크’가 들어서는 가경동은 교통·교육·생활인프라가 잘 갖춰져 청주시 내에서 주거선호도가 매우 높은 지역이다. ‘가경(佳景)’이라는 동명에서 알 수 있듯 무룡산, 팔봉산을 비롯한 크고 작은 녹지가 많아 주거쾌적성 및 도시조경도 뛰어나다. ‘가경홍골도시개발사업’이 본격 추진되면 상업시설, 공원, 주차장, 도로 등 기반시설들이 확충돼 생활환경은 더욱 좋아질 전망이다.

‘청주 가경 아이파크’는 단지 동측으로 청주 제2순환로가 위치하며, 중부고속도로 서청주IC, 경부고속도로 청주IC, 충북선 청주역, KTX 오송역 등 여러 광역교통망이 인접해 전국 각지를 쉽고 빠르게 오갈 수 있다. 청주고속버스터미널, 청주시외버스터미널 등도 가깝다.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경덕초, 경덕중, 서현중, 충대사대부설중·고 등 도보 거리에 우수 학군이 밀집해 있다. 홈플러스, 롯데마트, 하이마트, CGV 등 쇼핑·문화 시설도 잘 갖춰졌다. 단지 주변으로 가경공원, 감나무실공원 등 녹지가 풍부해 탁 트인 조망과 쾌적한 환경도 만끽할 수 있다.

단지는 여러 산업단지에 인접해 있어 배후수요가 풍부하다. 먼저 SK하이닉스, LG화학, LS산전, 해태, 정식품 등이 입주해 있는 청주산업단지와 청주테크노폴리스가 차량 10분 거리에 위치해 직주근접성이 뛰어나다. 또 직선거리 9km 내에 오송생명과학국가산업단지와 오송2생명과학첨단산업단지가, 약 10km 거리에 오창산업단지가 위치해 근로자 및 관계자들의 수요가 상당할 전망이다.

한편, 현대산업개발은 ‘청주 가경 아이파크’를 통해 한층 업그레이드된 설계를 선보일 방침이다.

우선 전용면적 59~98㎡ 전 가구와 112㎡A타입에 4베이 구조를 적용해 공간활용도를 극대화했다. 타입별로 대형 드레스룸과 주방 팬트리, 알파공간 등을 구성해 수납 및 공간활용도를 제고했다. 두 세대가 함께 거주할 수 있도록 현관과 주방을 따로 구성할 수 있도록 선택할 수 있는 6베이·5룸 평면의 전용면적 112㎡B와 114㎡도 주목을 받고 있다. 최근 각광받는 세대분리형 주택이라, 내 집 마련과 임대사업을 함께하려는 수요층들에게 큰 인기를 끌 전망이다.

견본주택은 청주시 흥덕구 가경동 243번지에 지어질 예정이다.

문의=☏043-239-750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