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9-04-23 16:43 (화)
충북도 18일부터 구제역 항체 형성률 일제 검사
충북도 18일부터 구제역 항체 형성률 일제 검사
  • 동양일보
  • 승인 2019.02.05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가 오는 18일부터 과거 구제역 발생지역 축산 농가와 백신 접종 소홀로 과태료를 부과받았던 농가 등을 대상으로 항체 형성률 일제 검사에 나선다.
 경기 안성에서 구제역이 터진 지난달 28일부터 31일까지 도내 우제류 77만4천 마리에 대한 백신 긴급 접종을 마친 데 따른 후속 조치다.

충북도는 5일 농림축산식품부 지침에 따라 일제 검사를 한 후 항체 형성률이 법적 기준치(소 80%, 돼지 30%)를 밑도는 농가에 과태료를 부과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첫 적발 때는 200만원, 3년 이내 2회 적발 때는 400만원, 〃 3회 적발 때는 1천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구제역 백신 첫 접종 때의 항체 형성 기간은 14일이다. 2회 이상 접종할 때는 4∼5일만 지나도 항체 형성률이 꽤 높게 올라간다고 충북도는 설명했다.

도 관계자는 "항체 형성률이 낮은 농가에는 과태료를 부과하고 백신을 재접종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도내에서는 지난달 31일 충주시 주덕읍의 한우 농가에서 구제역이 발생한 이후 닷새째 의심 신고가 접수되지 않았다.

충주 한우 농가의 트랙터·승용차 바퀴와 장화 등 환경 시료 정밀검사에서도 구제역 바이러스는 검출되지 않았다.

이에 따라 충북도는 의심 신고가 추가로 접수되지 않는 한 오는 6일께 구제역 발생 농가를 중심으로 반경 3㎞ 밖의 충주지역 1천148개 농가에 대한 이동제한을 풀 계획이다.

이 관계자는 "농협중앙회에서 지원받은 생석회 328t을 우제류 사육 농가에 공급했고 군부대 제독 차량 5대와 농기계임대사업소 과수용 방제 장비 8대까지 지원받아 차단 방역을 확대했다"며 "구제역 조기 종식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