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9-11-22 08:58 (금)
영동서예가들, 충청북도 서예대전에서 무더기 수상
영동서예가들, 충청북도 서예대전에서 무더기 수상
  • 임재업
  • 승인 2019.11.07 1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일보 임재업 기자] 충북 영동에서 활동중인 서예가들이 사단법인 한국서예협회충북지회가 주최하고 충청북도서예대전운영위원회가 주관한 ‘제29회 충청북도서예대전’에서 상을 휩쓸어 눈길을 끌고 있다.

한글부, 한문부, 문인화부, 전각 서박부, 현대서예 및 서예캘리의 5개 부문에서 실력을 겨룬 이번대회에서 총 15명의 영동 서예가들이 남다른 실력을 뽐내며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한글 부문에서 소망 정구훈(63세) 씨가 ‘성경말씀’으로 우수상을 차지했다.

한문 예서부문의 유정 남은화(59세), 태전 박수훈(76세), 숭산 손석연(70세) 씨와 한문 행서 부문의 원천 성순태(68세)씨가 특선의 영예를 안았다.

한문 행서 부문에서 고당 이병춘, 여진 박미순, 사은 박순이 씨가 입선했으며, 한문 전서부분에서 임제 윤영웅, 자향 유선희, 한글 부문 보명 장광자, 효은 김은예, 정림 이정자, 하림 김미숙, 온유 김정환 씨도 이름을 올렸다.

수상자들은 지역 서예와 향토문화 발전에 앞장서고 있는 서예가 소운(小芸) 배경숙(66·소운서예원·국전 초대작가) 선생의 지도를 받으며, 틈틈이 서예 실력을 갈고 닦아온 것으로 알려졌다.

수상작들은 오는 12월 1~ 4일 청주 예술의전당에서 전시될 예정이다. 영동 임재업기자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