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20-04-03 22:24 (금)
‘스마트 야구’ 나선 한화이글스
‘스마트 야구’ 나선 한화이글스
  • 이도근
  • 승인 2020.02.17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고속카메라 설치·브라스트모션 배트 도입도
스마트폰 연동 데이터 체크…훈련효율 극대화
한화이글스가 스프링캠프에 초고속카메라 등 첨단장비를 훈련에 도입하는 등 ‘스마트 야구’에 나서고 있다. 한용덕 감독과 투수 장민재가 투구 후 데이터를 확인하고 있다. <한화이글스>
미국 애리조나 피오리나 스프링캠프에서 한화이글스 투수 장민재가 한용덕 감독이 지켜보는 가운데 초고속카메라와 랩소도를 활용한 피칭훈련을 하고 있다. <한화이글스>

[동양일보 이도근 기자]한화이글스가 스프링캠프 훈련에 최첨단 장비를 도입했다. 과학적 접근으로 ‘스마트 야구’에 나서고 있는 것.

지난 1일부터 미국 애리조나주 피오리나에서 전지훈련 중인 한화는 데이터 수집 및 분석 장비와 함께 훈련 효율을 높이고 있다. 지난해 마무리캠프에서 랩소도, 블라스트 등 장비를 활용했던 한화는 올해 스프링캠프에선 초고속카메라를 추가 도입했다. 선수들의 훈련을 세밀하게 분석하고, 정확하게 계량화하기 위해서다.

투수들의 피칭을 분석하고 있는 엣저트로닉 초고속카메라는 선수들의 움직임을 특수 이미지 센서로 초당 882프레임까지 촬영하고, 슬로우 모션으로 확인할 수 있는 장비다. 2017년 미국 메이저리그 휴스턴 애스트로의 에이스 저스틴 벌렌더가 이 장비를 이용해 변화구를 교정한 사례가 알려지며 대다수 MLB 구단이 도입하기도 했다.

타자들의 훈련은 블라스트모션이 도우미 역할을 한다.

한화는 이번 스프링캠프에서 타자 전원에게 맞춤형 블라스트모션 배트를 제작해 지급했다. 기존 배트 끝에 장비를 설치하는 것이 아닌 실전과 동일한 훈련 환경 제공을 위해 센서가 삽입된 배트를 제작했다. 매 스윙마다 배트 스피드, 스윙 궤적 효율 등 순수 스윙 데이터를 시각자료로 확인할 수 있어, 타자들은 훈련이 끝난 뒤 자신의 스윙 데이터와 통계를 개인 스마트폰을 통해 상세히 점검하고 있다.

투수들의 불펜 피칭 장소에 설치된 랩소도는 선수들의 구속, 회전수, 무브먼트, 릴리스 높이 등을 데이터로 보여준다.

한화 선수단은 첨단장비 도입이 훈련에 큰 도움이 된다고 만족감을 나타내고 있다.

한화는 “선수들이 느낌과 감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고, 명확한 분석자료와 함께 훈련하면서 자신들의 훈련에 효율을 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도근 기자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조석준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