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9-11-20 21:59 (수)
서해 특산물 대하 어획량 회복세
서해 특산물 대하 어획량 회복세
  • 이도근 기자
  • 승인 2016.12.28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1년 이후 증가세…올해 어획량 작년 대비 12%↑
국내 어획량 75% ‘충남’…금어기 준수 등 관리필요“

(동양일보 이도근 기자) 서해 특산물인 대하 어획량이 회복 추세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국립수산과학원 서해수산연구소에 따르면 올해 대하 어획량은 지난 10월까지 547t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2% 증가했다.

대하 어획량은 2006년 1261t으로 가장 많았으나 차츰 감소하기 시작, 2011년에는 55t으로 바닥을 찍었다. 그러나 2012년 이후 다소 증가하면서 최근에는 500t 이상의 어획량을 유지하고 있다.

최근 5년간 해역별 어획비율을 보면 충남이 전국 생산량의 75%를 차지했고 전남과 전북이 각각 15.2%, 6.0%였다.

서해수산연구소는 어획시험조사 결과 겨울철 월동을 위해 서해 남부 먼바다로 이동하는 것으로 확인하고 월별 어장분포도를 최초로 작성했다.

그 결과 겨울부터 이듬해 초봄까지 월동을 위해 서해남부 먼 바다에 머물러 있던 대하는 산란기인 여름을 거쳐 9월 초 전남~충남 해역에서 어획되기 시작해 9월 말에 경기·인천 해역으로 확대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10월엔 전북~인천해역, 11월은 충남~인천해역으로 어장이 축소된다.

서해수산연구소 임양재 연구관은 “서해 대하 자원의 지속적 이용을 위해 과도한 어구 사용과 폐어구 해상투기 방지, 5~6월 금어기 준수 등 지속적인 어업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