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6 17:10 (금)
'미소천사' 김아랑, 쇼트트랙 선발전 1,500m 충돌 불운
'미소천사' 김아랑, 쇼트트랙 선발전 1,500m 충돌 불운
  • 연합뉴스
  • 승인 2018.04.11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쇼트트랙 김아랑이 11일 서울 목동실내빙상장에서 열린 2018-2019 시즌 쇼트트랙 국가대표 1차 선발전 여자 1500m 준결승에서 넘어져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 /연합뉴스

(동양일보 연합뉴스 기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대표팀 맏언니 김아랑(고양시청)이 차기시즌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눈물을 흘렸다.

김아랑은 11일 서울 목동실내빙상장에서 열린 2018-2019 시즌 쇼트트랙 국가대표 1차 선발전 여자 1500m 준결승 1조 경기에서 넘어져 실격처리됐다.

그는 코너를 돌다 강재희(한국체대), 손하경(서울시청)과 충돌해 빙판 위에 넘어졌다.

한동안 고통을 호소하던 김아랑은 스스로 일어나 빙상장을 빠져나갔다.

1500m 메달 획득엔 실패했지만, 국가대표 선발 가능성이 사라진 건 아니다.

새 시즌 쇼트트랙 국가대표는 500m, 1000m, 1500m와 각 종목 상위 8명의 선수가 출전하는 3,000m 슈퍼파이널까지 네 종목 성적을 합산해 남녀 상위 24명씩의 선수를 추린다.

이들 48명은 14일부터 15일까지 같은 장소에서 국가대표 2차 선발전을 치른다.

1, 2차 성적을 합산한 최종순위로 남녀 각 7명이 최종 국가대표로 뽑힌다.

지난달 세계선수권대회 여자부 우승을 차지한 최민정(성남시청)과 남자부 3위를 기록한 황대헌(한국체대)은 자동으로 태극마크를 달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