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9-23 07:21 (일)
대형 건설사 취업문 바늘구멍, 중견·강소 회사 노려볼만
대형 건설사 취업문 바늘구멍, 중견·강소 회사 노려볼만
  • 이정규
  • 승인 2018.04.25 1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일보 이정규 기자) 대형 건설사 취업문이 갈수록 좁아지고 있는 가운데 중견·강소 건설사들의 알짜 채용소식이 눈길을 끈다.

25일 건설취업포털 건설워커에 따르면 서희건설, 제일건설, 신한종합건설, 대창기업 등이 신입 및 경력사원 채용을 진행한다.

경력 및 신입사원을 모집하는 서희건설은 현장소장, 시공·공무, 안전관리, 보건관리, 기계설비, 전기관리, 건축관리, 품질관리(QC), 건축설계 등 분야를 모집한다.

29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되며 신입사원은 △4년제 정규대학 이상 졸업자 △수료자·졸업예정자의 경우 즉시 입사 가능자 △관련 자격증 소지자 등이다.

‘제일풍경채’ 브랜드의 제일건설도 신입 및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건축, 토목·조경, 기계, 전기 등이며 29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자격은 △관련학과 졸업(예정)자 우대 △경력 3년 이상 공동주택·주상복합·오피스텔·LH시공 유경험자 우대 △모집분야 기사이상 자격증 소지자 우대 등이다.

신한종합건설도 신입 및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분야는 건축시공, 기계설비, 안전관리 등이다. 응시자격은 △건축현장(공동주택, 오피스텔, 호텔 등) 유경험자 △해당학과 졸업자 △건설안전(산업)기사, 산업안전(산업)기사 소지자 등이다.

신입 및 경력사원을 모집하는 대창기업은 건축, 토목, 전기, 기계, 법무, 마케팅, 인테리어, 신규개발사업 등 분야를 뽑는다.

△전문대 졸업 이상 △해당분야 자격증 소지자 △병역필 또는 면제자로 해외여행에 결격사유가 없는 자 등이다.

동성건설도 신입 및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건축, 안전이며 입사지원서는 건설워커에서 다운받아 작성한 뒤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관련학과 대학 졸업자(졸업 예정자 포함) △건축·안전기사 자격증 필수 △경력직은 3년 이상 경험자 우대 등이다.

이밖에도 대보건설(30일), 대명건설(30일), 반도건설(5월3일), 효성(5월1일), 동서건설(5월4일), 세영종합건설(5월4일), 도원이엔씨(5월10일), 신동아건설(채용시), 지평건설(채용시), 건영(채용시), 영동건설(채용시) 등도 사원 채용을 진행하고 있어 관심을 가져볼만 하다. 이정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