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9-02-22 14:34 (금)
보령 바다서 예인선 암초에 걸려
보령 바다서 예인선 암초에 걸려
  • 장인철
  • 승인 2018.12.25 2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일보 장인철 기자) 25일 오전 8시 45분께 충남 보령시 오천면 장고도 서쪽 3㎞ 해상에서 53t급 예인선이 암초에 걸렸다.

해당 선박은 짐을 실은 채 다른 배에 끌려다니는 918t급 부선을 끌고 가다 좌초됐다.

예인선 승선원 3명과 부선 승선원 1명은 인근 어선의 도움으로 무사히 구조됐다.

구조단은 왼쪽으로 30도가량 기울어진 예인선이 전복되지 않도록 부력재를 고정했다.

좌초된 예인선 기관실 바닥에 고인 선저폐수(기름과 바닷물이 섞인 것)가 일부 바다에 흘러나와 흡착제를 이용해 방제 작업도 했다.

보령해경 관계자는 "인근 양식장 보호를 위해 오일펜스 140m를 설치했다"며 "예인선에 실린 기름이 유출되지 않도록 긴급 조처를 했다"고 말했다. 태안 장인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