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청주 엘지로 23일 전면 재개통

(동양일보 지영수 기자) 청주 엘지(LG)로가 오는 23일부터 전면 재개통된다.

충북도는 청주산업단지∼오창과학산업단지를 잇는 엘지로를 지난해 9월 완공했으나 이 구간 내 미호천교의 콘크리트 노면 포장에 균열이 발생해 지난달 30일부터 보수공사에 들어갔다.

도는 이 공사를 위해 미호천교 왕복 4차로 가운데 양방향 각각 1차로의 통행을 부분 통제하면서 공사를 벌였다.

도는 이달 말께로 계획됐던 보수공사 준공을 1주일가량 당겨 오는 23일부터 이 도로를 전면개통하기로 했다.

맹경재 도 투자유치과장은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철저한 공정관리로 공사 기간을 줄였다”며 “부분 통제에 따른 차량정체가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지영수 기자  jizoon11@dynews.co.kr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동양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