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9 21:35 (월)
아이들과 떠나는 동심 여행
아이들과 떠나는 동심 여행
  • 김재옥
  • 승인 2012.08.05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들의 방학을 맞아 아이들의 마음을 키워주는 아동 신간이 속속 발간되고 있다. 탄탄한 구성과 상상력은 아이들뿐만 아니라 어른들도 동심의 세계로 안내하기에 충분하다. 가볍게 읽고 마음의 평안을 주는 아동신간을 미리 만나보자.

◇다윈의 두 번째 비글호 여행(전2권)

루카 노벨리가 지은 ‘다윈의 두 번째 비글호 여행’은 청년 찰스 다윈이 1831년 12월~1836년 10월 비글호를 타고 여행했던 곳을 비행기와 자동차로 여행하고, 다윈을 화자로 내세워 이를 기록한 책이다.

이탈리아의 과학책 전문 작가인 저자는 2009년 다윈 탄생 200주년을 맞아 생물학자, 기후학자, 철학가, 사진작가 등 전문가들과 두 명의 청소년을 포함한 다윈 원정대를 꾸렸다.

파타고니아에서 갈라파고스 제도까지 주로 남아메리카를 돌며 19세기 자연 과학자의 눈으로 21세기의 여러 변화와 문제들을 살펴본다.

비룡소, 220·224쪽, 각권 1만3000원.

 

◇나는 두 집에 살아요

부모의 이혼으로 엄마집, 아빠집 두 집에서 살게 된 아이 ‘니나’의 이야기를 보여주는 ‘나는 두 집에 살아요’.

두 집에서 살게 된 이후 많은 것이 이상해졌다. 엄마랑 있을 때는 아빠가 보고 싶고, 아빠랑 있을 때는 엄마가 그립다. 생일 파티도 두 번 한다.

그러나 엄마 아빠가 여전히 자신을 많이 사랑하고 있다는 것을 아는 니나는 “두 집에 산다는 것은 이상한 일이지만 두 집에 사는 것도 좋다"고 말한다.

아이들이 이해하기 어려운 아픔들을 스스로 받아들일 수 있도록 도와주는 그림책 ‘괜찮아, 괜찮아'' 시리즈의 첫 책으로, 할머니의 죽음을 다룬 ''할머니는 어디로 갔을까’(아르노 알메라 지음. 로뱅 그림. 이충호 옮김)도 함께 나왔다.

두레아이들, 32쪽, 1만원.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영원한 삐삐 롱스타킹

‘삐삐 롱스타킹’을 탄생시킨 스웨덴 아동 문학가의 전기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영원한 삐삐 롱스타킹’.

1907년 스웨덴의 소박한 농가에서 태어난 린드그렌이 방황하는 청소년에서 미혼모로, 이후 늦깎이 작가로 변신하기까지의 이야기가 생생하게 재구성됐다.

여유당, 248쪽, 1만원.

 

◇옛날처럼 살아봤어요

전기도, 휴대전화도 없이 ‘옛날처럼 살아보기’를 시도한 지열매네 가족 이야기.

실직한 아빠의 홈쇼핑 중독과 열매의 텔레비전 중독을 견디지 못한 엄마는 “더는 이렇게 살 수 없다"며 두꺼비집을 내려버린다. 물도 동네 반장 집에서 길어 먹기도 하고 화장실도 그 집 화장실을 사용하기로 한다.

처음에는 엄마에게 복수하듯 친구집을 전전하며 텔레비전을 보기도 하고, 상한 음식 때문에 배탈이 나기도 하지만 가족들은 점점 옛날처럼 사는 일에 적응해가기 시작한다.

사계절, 164쪽, 8800원.

 

◇배꽃마을의 비밀

정약용의 ‘흠흠신서’에 기록된 살인 사건을 바탕으로 쓴 역사 동화.

소년 용이는 억울한 누명을 쓰고 감옥에 갇힌 아버지를 대신해 장돌뱅이 생활을 시작한다.

그때 용이가 사는 배꽃마을에서 살인사건이 일어나고 우연히 목격자를 알게 된 용이는 신임 사또가 사건을 해결하는 데 도움을 주게 된다.

스콜라, 192쪽. 9800원.<김재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