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9-24 18:20 (월)
나란히 헌혈 50회한 잉꼬부부
나란히 헌혈 50회한 잉꼬부부
  • 이삭
  • 승인 2012.11.18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5일 청주시 상당구 내덕동 헌혈의 집에서 부부가 나란히 50번째 헌혈을 했다.

육군 37사단 김정도(41) 중령과 부인 김미은(40·유치원 교사)씨가 화제의 주인공.

대한적십자사 충북혈액원에 따르면 김 중령 부부가 헌혈에 본격적으로 나선 것은 37사단에서 근무하기 시작한 2008년부터다.

최전방 부대에서 근무할 때는 헌혈을 하고 싶어도 하기가 어려웠다고 한다.

김 중령 부부는 20101030번째 헌혈을 하면서 헌혈 유공 은장을 받았고, 이날 50회 헌혈을 해 대한적십자사 헌혈 유공 금장을 받았다.

이들은 헌혈의 집에서 데이트를 하고 헌혈을 통해 건강 상태도 체크한다.

더욱이 김 중령 부부는 헌혈의 집에 갈 때마다 초·중학교에 다니는 두 자녀를 데려간다.

김 중령은 "아이들이 올바른 인성을 키워나갔으면 하는 바람에서 헌혈의 집에 함께 간다"고 말했다.

이들에게 헌혈은 이웃에게 사랑을 베풀고, 건강을 확인하는 것은 물론 부부사랑을 키우고 자녀도 교육하는 일석사조인 셈.
그는 “34년 내에 부인과 함께 100회 헌혈을 기록하겠다건강이 유지될 때까지 생명나눔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이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