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20-06-06 10:56 (토)
권정혁, K리그 최초 골키퍼 필드골 성공
권정혁, K리그 최초 골키퍼 필드골 성공
  • 동양일보
  • 승인 2013.07.21 2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테랑 골키퍼 권정혁(35·인천 유나이티드)이 국내 프로축구에서 최초로 골키퍼 필드골을 터뜨렸다.

권정혁은 21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제주 유나이티드와의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19라운드 원정경기에서 전반 39분 선제골을 기록했다.

그가 페널티지역 외곽에서 길게 찬 공이 제주 골문 앞에서 튀어오른 뒤 상대 골키퍼 박준혁의 키를 넘어 골문에 빨려 들어갔다.

골키퍼가 페널티킥이나 코너킥, 프리킥이 아닌 방법으로 필드골에 성공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골키퍼의 득점으로는 K리그 통산 6번째다.

김병지가 1998년에 한 차례, 2000년에 두 차례 등 세 차례 골키퍼로서 골 맛을 봤다. 골키퍼 이용발과 서동명도 2000년에 한 차례씩 득점했다.

이날 경기에서 인천은 후반 26분 외국인 공격수 페드로에게 동점골을 허용해 제주와 1-1로 비겼다.

권정혁은 이날 선제골을 터뜨렸을 뿐만 아니라 제주의 파상공세를 온몸으로 막아 승점 1을 따내는 데 수훈갑으로 활약했다.

인천은 승점 31을 쌓아 4위를 지켰다.

제주는 승점 28을 기록해 8위에서 7위로 올라갔다.

페드로는 시즌 14호 골을 기록, 김신욱(울산 현대), 이동국(전북 현대·이상 12골)을 제치고 득점 선두를 질주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조석준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