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20 16:32 (화)
현역 프리미엄 복기왕 현 시장과 새누리 후보 3명 경쟁
현역 프리미엄 복기왕 현 시장과 새누리 후보 3명 경쟁
  • 서경석
  • 승인 2013.10.11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4 지방선거 아산시 시장, 군수 호보


내년 아산시장 선거는 현역 프리미엄을 가진 민주당 복기왕(45) 현 시장과 보수표 결집에 나설 새누리당 후보 3명이 치열한 경쟁구도로 이뤄질 전망이다.

지난 2010년 당선된 복 시장은 이미 재선 출마의사를 밝힌 상태. 17대 국회의원을 역임한 그는 최연소 민선 아산시장으로 이번 선거에서의 수성의지를 굳히고 있다.

이에 맞선 새누리당은 3명의 후보가 뚜렷한 독주 없이 경쟁하고 있다.

이교식(59) 아산시정연구원장은 국가정보원 1급 관리관 출신으로 지난 선거에서 무소속으로 출마한 경험을 살려 설욕을 벼르고 있다.

이상욱(56) 전 아산시 재향군인회장은 육군사관학교 출신으로 전 서산 부시장 등을 역임했다.

새누리당 후보군 중 유일한 행정경험자임을 앞세워 당내 공천경쟁과 본선에 대비하고 있다.

김응규(58) 아산시의회 의장도 4~6대 시의원 연속 당선을 발판으로 내년 시장 선거에 유력 후보로 떠오르고 있다.

3명의 새누리당 후보 중 누가 단일후보로 결정되느냐에 따라 선거결과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아산/서경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