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9-19 15:53 (수)
정상혁 군수 출마확실… 6명출마 가능성 내비쳐
정상혁 군수 출마확실… 6명출마 가능성 내비쳐
  • 손동균
  • 승인 2013.10.11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4지방선거 보은군 시장.군수 후보

내년 지방선거에서 보은군수는 최소한 3자 대결 구도로 진행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현재 7명 정도가 출마예상자로 거론되고 있다.

정상혁 현 군수는 최근 민주당을 탈당, 내년 선거에서 무소속으로 출마할 준비를 하고 있다.

여기에 충청일보 편집국장과 상무이사를 거쳐 언론 일선으로 복귀한 임재업 동양일보 남부3군 본부장이 정치 입문을 노리고 있다.

임 본부장은 지역의 각종 행사에 얼굴을 나타내면서 바닥민심을 섭력하고 있으며, 정당가입 여부가 주목된다.

박재완 전 문화원장도 운수업과 건설업 경영과 군민장학회 상임이사 등으로 활동한 경험을 앞세워 출마 가능성을 내비치고 있다.

세계조정선수권 사무총장을 역임한 박성수 전 충북도 행정국장은 공직 퇴임 이후 행정 경험을 바탕으로 출마 의사를 나타내고 있다.

박 전 국장은 지역 내외를 두루 돌아다니며 얼굴 알리기에 주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인수 전 충북도의원과 이영복 전 충북도의원도 새누리당 공천을 노리고 있다.

김 전 도의원은 기선제압의 효과와 상승기류를 타기 위한 확고한 출마의지를 표명하기 위해 가장 먼저 발품을 팔고 있다.

유완백 전 충북도의원은 정 군수 탈당으로 민주당 공천으로 출마를 준비 중이다.

무소속 출마를 선언한 정 군수와, 새누리당·민주당 소속 후보 간 3파전 양상으로 전개될 가능성이 높다.

차기 선거에서 민주당의 지방선거 연승가도가 지속될지, 박근혜 대통령의 고향인 남부 3군에서 새누리당이 주도권을 장악할지 눈여겨볼만하다.

민주당은 이재한 지역구 위원장이 누구의 손을 들어줄지 고심할 것으로 지역정가는 관측하고 있다.

새누리당은 지역구 국회의원인 박덕흠 의원의 지원사격으로 10년 이상 지방선거에서 밀린 선거판을 지배할 수 있을 것이란 관측이다.

<보은/손동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