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6 17:10 (금)
르노삼성, 무게 61% 줄인 마그네슘부품 양산차에 적용
르노삼성, 무게 61% 줄인 마그네슘부품 양산차에 적용
  • 동양일보
  • 승인 2014.08.31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와 공동 개발…9월 SM7 부분변경 모델에 탑재

르노삼성자동차는 포스코와 함께 마그네슘 판재 차체 부품을 개발해 양산차에 적용한다고 28일 밝혔다

르노삼성과 포스코는 자동차 연비효율 개선을 위해 차체 경량화 기술개발 경쟁이 벌어지고 있는 추세에 맞춰 2012년부터 1년 7개월에 걸쳐 20억원의 연구비를 공동 투자, 세계 최초로 차체에 마그네슘 판재를 적용하는 기술을 개발했다.

이번에 개발된 마그네슘 판재 부품은 3.6kg이던 기존 철강 부품에서 2.2kg을 줄인 1.4kg의 부품으로 61% 가볍다.

마그네슘 소재는 비중이 1.74g/㎤로 실용금속 중 가장 가볍고 비강도(比强度: 재료의 강도를 비중량(比重量)으로 나눈 값)도 우수하다는 특질을 갖고 있다. 대량으로 활용이 가능한 부존자원이라는 강점도 갖고 있다.

이와 함께 진동 감쇠능력, 뛰어난 방열성능, 손쉬운 재활용 등 자동차용 소재로 개발되기에 충분한 소재라고 르노삼성은 전했다.

포스코는 다소 고가인 마그네슘 판재에 대해 공정기술을 더해 양산능력과 경제성을 확보했고 여기에 르노삼성의 부품 설계 및 가공 공법을 더해 자동차 부품에 적합한 품질 규격을 갖췄다.

르노삼성은 다음 달 선보이는 SM7 부분변경 모델의 VIP뒷좌석 시트와 트렁크의 경계부분에 이번 마그네슘 판재를 처음으로 적용할 예정이다.

르노삼성 관계자는 "자동차부품 시장에 경량소재인 마그네슘 판재를 확대 적용하는 기폭제가 될 것"이라며 "중장기적으로 마그네슘 소재 부품 확대를 위해 현재 국내 유수 협력업체와 부품개발을 협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