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6 17:10 (금)
혼다, 최고급 세단 '뉴 레전드' 출시…고급화로 승부수
혼다, 최고급 세단 '뉴 레전드' 출시…고급화로 승부수
  • 동양일보
  • 승인 2015.02.16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최초 4륜 정밀 조향 기술 채택
▲ 혼다, 최고급 세단 '뉴 레전드' 출시

(동양일보) 혼다코리아는 세계 최초로 4륜 정밀 조향 기술을 도입, 주행 안정성을 높인 플래그십(최고급) 세단 '뉴 레전드'를 아시아 최초로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2006년 국내에 처음 선보여진 레전드는 2011년 단종됐다가 4년 만에 5세대 모델로 다시 나왔다. 미국 등지에서는 혼다의 상위 브랜드인 아큐라 RLX로 팔리고 있으나 혼다는 국내 소비자의 취향을 반영, 내부 등을 다듬어 자사의 최고급 세단으로 내놓았다.

혼다가 레전드를 재출시한 것은 최근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고급차 성장세가 두드러지고 있는 현상을 고려한 것으로 풀이된다. 작년 국내 수입차 시장이 25.5% 성장하며 호황을 보인 와중에 오히려 25.8% 판매가 감소하며 역주행한 혼다는 중형차 어코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CR-V에 레전드를 추가, 라인업을 재정비함으로써 반격을 노린다.

새로워진 레전드에는 4륜 정밀 조향 기술인 P-AWS와 보석을 형상화한 '주얼 아이' LED 전조등, 크렐사의 오디오 시스템 등 3가지의 세계 최초 기술이 도입됐다.

P-AWS는 좌우 뒷바퀴의 뒷부분(rear toe)을 독립적으로 제어하는 시스템으로 직선주행, 코너링, 차선 변경, 제동 등 각각의 상황에 맞게 후륜의 이동각을 조절해줌으로써 주행 안정성을 높여준다.

3.5ℓ 직분사 i-VTEC V6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가 맞물린 파워트레인에는 혼다의 차세대 기술인 어스 드림 테크놀로지가 반영돼 최대출력 316마력, 최대토크 37.6㎏·m의 힘을 내며, 복합연비 9.7㎞/ℓ의 연료 효율을 나타낸다.

알루미늄 소재가 사용돼 이전 모델보다 34.5㎏ 가벼워진 차체에는 전체의 55%에 고강도 강판을 적용해 안전성을 개선, 미국 고속도로보험협회(IIHS)의 충돌 테스트에서 최고 안전등급인 탑 세이프티 픽 플러스를 획득했다.

에어백은 무릎 에어백을 추가해 총 7개 장착했고, 전동식 주차 브레이크, 브레이크 홀드 시스템, 전자제어식 프리텐셔너가 탑재된 안전벨트 등도 채택했다.

외관은 후드에서 차량 후미로 이어지는 선과 옆선에 공기역학적인 디자인을 반영해 세련미를 살렸고, 앞면과 뒷면은 안정감 있는 범퍼와 폭이 넓은 지붕을 채택해 균형미를 강조했다.

실내는 나무, 가죽, 금속 등 고급 소재를 적용하는 한편 넓은 콘솔 박스, 전동식 차양 등 다양한 편의 사양도 갖췄다. 가격은 6480만원으로 책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