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9-10-23 19:57 (수)
박인비, 노스 텍사스 대회 2위…헨더슨 선두
박인비, 노스 텍사스 대회 2위…헨더슨 선두
  • 동양일보
  • 승인 2015.05.02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컷 탈락 위기' 리디아 고, 3라운드 진출 성공
▲ 박인비(27·KB금융그룹)가 지난 4월 18일(한국시간) 미국 하와이주 호놀룰루 오아후 코올리나 골프클럽(파72·6천383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롯데 챔피언십 대회 3라운드 5번홀에서 티샷 하고 있다.

(동양일보) 박인비(27·KB금융그룹)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노스 텍사스 슛아웃(총상금 130만 달러) 2라운드에서 공동 2위에 올랐다.

박인비는 2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어빙의 라스 콜리나스 컨트리클럽(파71·6천462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5개를 기록하며 5언더파 66타의 성적을 냈다.

1,2라운드 합계 7언더파 135타를 친 박인비는 55세 베테랑 줄리 잉크스터(미국)와 함께 공동 2위로 대회 반환점을 돌았다.

전반 9개 홀에서 2타를 줄인 박인비는 15번 홀(파4)부터 18번 홀(파5)까지 4개 홀에서 버디 3개를 몰아치며 순위를 끌어올렸다. 전날 공동 23위에서 공동 2위로 껑충 뛰었다.

3월 HSBC 위민스 챔피언스에서 우승한 박인비는 8언더파 134타로 단독 선두인 브룩 헨더슨(캐나다)과는 1타 차이다.

만 17세 헨더슨은 아직 LPGA 투어 비회원이지만 지난주 스윙잉 스커츠 클래식에서 단독 3위에 올랐고 이번 대회에서도 2라운드까지 선두를 달리며 우승을 노리고 있다.

헨더슨도 이날 보기 없이 버디만 6개를 뽑아냈다.

이미향(22·볼빅)과 박희영(28·하나금융그룹)이 나란히 6언더파 136타로 렉시 톰프슨(미국) 등과 함께 공동 4위에 올랐다.

이미향은 전날 1라운드에서 162야드 17번 홀(파3)에서 6번 아이언으로 홀인원을 기록해 기아자동차 K900 승용차를 부상으로 받기도 했다.

양희영(26)과 장하나(23·비씨카드)는 5언더파 137타로 공동 8위다.

1라운드에서 4오버파로 부진했던 세계 랭킹 1위 리디아 고(뉴질랜드)는 이날 3타를 줄였다.

전날 트리플보기, 더블보기를 기록하며 공동 117위까지 밀렸던 리디아 고는 이날 버디만 3개를 기록하며 중간합계 1오버파 143타, 공동 62위가 됐다.

이 대회 전까지 LPGA 투어 대회에 50차례 출전해 한 번도 컷 탈락한 적이 없었던 리디아 고는 상위 70명이 나가는 3라운드 진출에 성공했다.

김효주(20·롯데)는 4언더파 138타로 미셸 위(26·나이키골프) 등과 함께 공동 12위, 스테이시 루이스(미국)는 이븐파 142타로 김세영(22·미래에셋) 등과 함께 공동 47위를 기록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