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4 21:31 (수)
'집안싸움' 롯데그룹주 시가총액, 5일새 2조원 '증발'
'집안싸움' 롯데그룹주 시가총액, 5일새 2조원 '증발'
  • 동양일보
  • 승인 2015.08.06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일보) 총수 일가의 경영권 다툼 속에 6일 증시에서 롯데그룹 상장 계열사들이 동반 하락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롯데제과는 전날보다 6.36% 급락한 176만7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현대정보기술(-5.13%)과 롯데하이마트(-4.88%), 롯데쇼핑(-3.60%), 롯데손해보험(-3.43%), 롯데케미칼(-0.41%) 등 계열사 주가도 줄줄이 내렸다.

롯데 계열사 중에서는 롯데칠성(0.44%)과 롯데푸드(2.01%)만이 올랐다.

지난달 27일 신동주·동빈 형제간 '왕자의 난'이 터지고 나서, 롯데그룹 상장 계열사 주가는 경영권 분쟁 이슈가 두드러지면서 한때 오름세를 탔다.

그러나 '손가락 경영' 같은 전근대적인 롯데그룹의 경영 실태가 속속 드러나고 '국적 논란'까지 벌어지면서 주가가 일제히 하락세로 돌아섰다.

왕자의 난 이후 지난달 말 26조1000억원까지 불어난 롯데 상장 계열사의 시가총액은 이날 23조6000억원으로, 5거래일 만에 2조5000억원가량 허공으로 사라졌다.

금융투자업계 전문가들은 사업구조가 소비재·유통 중심인 롯데그룹은 이번 사태로 소비자들에게 부정적인 이미지를 준데다 당국이 불투명한 지배구조 문제에 개입할 조짐을 보이고 있어 단기적으로 상장 계열사 주가도 부정적인 흐름을 이어갈 가능성이 크다고 전망했다.

박종대 하나대투증권 연구원은 "가뜩이나 백화점과 할인점의 매출이 떨어지는 상황에서 오너 문제가 불거져 다른 계열사마저 사업을 제대로 하기 어려울 수 있다"며 "롯데쇼핑 등 롯데그룹주가 당분간 좋은 흐름을 보이기는 어려워 보인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