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9-03-25 21:37 (월)
엄지원, 영화 '소원' 에 이어 '더 폰' 까지 흥행퀸으로 대세여배우 굳히기
엄지원, 영화 '소원' 에 이어 '더 폰' 까지 흥행퀸으로 대세여배우 굳히기
  • 고경수 기자
  • 승인 2015.11.02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무로 대세 여배우 다운 섬세한 감정연기 최고
▲ <사진 제이와이드컴퍼니제공 '소원' '더폰' 영화스틸컷>

(동양일보 고경수 기자) 배우 엄지원이 영화'더 폰'을 통해 보여주는 열연에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이전 엄지원은 주연을 맡아 흥행에 성공한 영화 ‘소원’ 을 통해 폭발적인 감성연기로 2013년 10월 최고 누적 관객 수를 자랑하며 한국영화 기록을 세웠고, 여우주연상까지 거머쥐며 단연 최고의 여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이어 올10월 개봉한 영화 '더 폰'에서는 밤새도록 빗속을 맨발로 뛰고, 배성우와 치열한 몸싸움을 벌이는 등 상상초월의 액션을 감행하며 몸을 사리지 않는 연기로 관객들을 사로잡았으며 손현주, 배성우와의 완벽한 연기 호흡을 보여준다.

이처럼 엄지원은 매 작품 새로운 캐릭터를 만날 때마다 모든 에너지를 쏟아 내적, 외적 변화를 감수하며 그 인물로 완전히 몰입해 스크린 밖으로 전달하며 여배우로서 독보적인 행보를 보여주고 있다.

또한 어떤 캐릭터든 '본인화' 시키며 극을 끌고 나가는 힘과 그 안에서 최고의 몰입도를 선보이며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드는 섬세하고 기품 있는 연기로 충무로의 대세 여배우에서 흥행 여배우로 다시 한 번 입지를 굳혔다.

한편 충무로의 대표 여배우의 파워를 입증하며 흥행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추격스릴러 '더 폰'은 현재 절찬 상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