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9-19 12:02 (수)
정진석 추기경이 그려낸 예수의 마지막 일주일
정진석 추기경이 그려낸 예수의 마지막 일주일
  • 동양일보
  • 승인 2015.12.03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분의 상처로 우리는 나았습니다' 출간
▲ 정진석 추기경이 그려낸 예수의 마지막 일주일 '그분의 상처로 우리는 나았습니다' 출간

"예수님은 당신이 갖고 계신 초자연적인 능력을 당신 자신을 위해서는 쓰지 않으셨습니다. 오히려 적을 위해 쓰시면서 그에 대한 당신의 자비를 보여 주셨습니다.“

매년 책을 펴내는 정진석 추기경이 성경 내용의 핵심인 예수의 마지막 일주일을 다룬 54번째 저서 '그분의 상처로 우리는 나았습니다'를 출간했다.

정 추기경은 예수의 수난과 죽음, 부활을 조명하기 위해 당시 일어난 사건과 주변 상황을 여러 각도에서 세밀하게 살폈다. 복음서 서술을 종합하고 예수의 말씀을 듣는 사도와 유대인 군중, 적대자라 할 수 있는 유대인 지도자의 심리까지 두루 담았다.

또 예수의 마지막 일주일에서 오늘날 신자들이 얻을 수 있는 교훈과 메시지도 충실히 실었다.

"매우 아름답게 지어진 성전이라도 하느님을 경배하는 신자들이 그 성전 안에서 하느님 뜻에 맞는 신앙의 열매를 맺지 못한다면, 그 성전이 단죄받는 장소가 될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37쪽)

독자의 이해를 높이기 위해 지리적 요소와 관습, 역사적 기록, 학술적 내용을 동원하고 예수가 죽기 전 십자가에서 한 말씀을 묵상할 수 있도록 미국 신학자 폴턴 쉰 주교의 '십자가상 일곱 말씀'도 소개했다.

그렇다면 예수가 온갖 수모와 고통을 받으면서 숨을 거둔 이유는 무엇일까.

"지극히 억울한 고통을 당하고 괴로워하는 누구라도 예수님께 하소연하면 모두 이해하고 안아주시기 위함"이라는 것이 정 추기경의 설명이다.

가톨릭출판사. 360쪽. 1만4천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