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5 11:55 (목)
신형 K7 국산 최초 전륜 8단 자동변속기
신형 K7 국산 최초 전륜 8단 자동변속기
  • 동양일보
  • 승인 2016.01.11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부터 사전 계약…3.3 가솔린 모델 3천480만~3천940만원

기아자동차가 이달 말 출시 예정인 '올 뉴 K7'에 국산 최초로 전륜 8단 자동변속기가 장착된다.

기아차는 11일 남양연구소에서 사전 미디어 설명회를 통해 이같이 밝히고 12일부터 사전 계약에 돌입한다.

2009년 첫선을 보인 이후 7년 만에 풀체인지 모델인 '올 뉴 K7'은 3.3 람다Ⅱ 개선 엔진 적용, 동급 디젤 최고 연비를 구현한 R2.2 디젤 엔진 적용, 헤드업 디스플레이, 크렐(KRELL) 프리미엄 사운드 등 국내 최고의 준대형 세단으로 탈바꿈했다.

현대기아차 총괄 PM 담당 정락 부사장은 "K7은 차세대 프리미엄을 향한 일념통천(一念通天)의 열정이 담긴 결정체"라면서 "고객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프리미엄이라는 단어에 집중했다"고 말했다.

▲ 기아자동차㈜는 11일 경기도 화성시 남양연구소에서 이달 말 출시 예정인 '올 뉴 K7(ALL NEW K7)'의 사전 미디어 설명회를 가지고 오는 12일부터 사전 계약에 돌입한다.

'올 뉴 K7'은 국산 최초로 '전륜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돼 이전 모델 대비 연비 향상과 함께 프리미엄 세단으로서 부드러운 주행성능을 극대화했다.

전 세계 완성차 업체 최초로 기아차가 독자 개발에 성공한 '전륜 8단 자동변속기'는 총 3년 2개월의 연구 기간에 해외 76건, 국내 67건 등 총 143건의 특허 출원 끝에 완성된 최첨단 변속기다. 기존 6단 자동변속기 대비 부드러운 변속감은 물론 연비가 개선되고 중량이 절감됐다.

기아차는 이번에 개발한 전륜 8단 자동변속기를 '올 뉴 K7'에 탑재하는 것을 시작으로 향후 출시될 준대형급 이상 고급 세단 및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에 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올 뉴 K7'은 가솔린 모델 2종(2.4, 3.3), 신규 도입된 2.2 디젤 모델, 3.0 LPi 모델 등 총 4가지 엔진으로 운영된다. 올해 하반기 하이브리드 모델을 추가해 총 5개로 확대된다.

'올 뉴 K7'은 전장 4,970mm, 전폭 1,870mm, 전고 1,470mm, 축거 2,855mm의 국내 준대형 세단 최대 수준의 제원을 갖췄다. 외관 디자인은 음각 타입의 라디에이터 그릴이 적용돼 고급스럽고 대담해진 전면부, 알파벳 'Z' 형상으로 빛나는 독창적인 헤드램프와 브레이크 램프가 인상적이다.

차체 기본 강성 강화 설계와 첨단 공법으로 동급 최고의 차체 강성을 달성했다. 충격의 정도와 탑승객을 감지해 전개를 제어하는 어드밴스드 에어백이 포함된 9에어백을 기본 적용했다.

후측방 충돌 회피 지원 시스템(SMART BSD), 긴급제동 보조 시스템(AEB),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ASCC)이 탑재됐다. 미국의 최상급 오디오 브랜드 '크렐'의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을 국산 최초로 적용했다. 총 12개의 크렐 스피커와 외장앰프는 탑승객이 원음에 가까운 최상의 입체 사운드를 즐길 수 있게 했다.

가격은 2.4 가솔린 모델과 2.2 디젤 모델이 각각 3080만원~3110만원, 3360만원~3390만원 수준이다. 내비게이션을 제외하는 '마이너스 옵션'을 선택하면 80만원 가량 더 저렴한 가격으로 살 수 있다. 3.3 가솔린 모델은 3480만~3940만원으로 책정됐다. 3.0 LPi 모델은 2640만~3,110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