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9-22 22:05 (토)
PGA ‘왕중왕전’ 2년 만에 한국인 출전
PGA ‘왕중왕전’ 2년 만에 한국인 출전
  • 동양일보
  • 승인 2017.01.02 1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 김시우 6일 출격
 

한국 남자 골프의 희망 김시우(22·사진)가 새해 첫 대회에서 세계 최고수들과 대결을 펼친다.

김시우는 오는 6일(한국시간)부터 나흘 동안 미국 하와이주 마우이 섬 카팔루아 리조트의 플랜테이션 골프코스(파73)에서 열리는 미국프로골프(PGA)투어 SBS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에 출전한다.

이 대회는 전년도 투어 대회 우승자만 출전할 수 있다. 초청 선수도 없다.

올해 출전 선수는 32명뿐이다. 컷오프도 없다. 총상금은 무려 610만 달러에 이른다.

작년에는 이 대회에 한국인 출전자가 없었다. 2015년에 PGA투어에서 우승한 한국인이 없어서다.

김시우는 지난해 윈덤 챔피언십 우승으로 이 대회 출전권을 손에 넣었다.

한국인 출전은 2015년 배상문(31)에 이어 2년 만이다.

PGA 투어가 올해 ‘주목할 선수 30명’의 일원으로 꼽은 김시우는 이 대회 출전으로 체급이 작년보다 높아졌다.

출전 선수가 적고 컷오프가 없어 세계 최정상급 선수들과 동반 라운드 맞대결도 기대할 수 있다.

이번 대회 출전 선수 명단에는 특급 스타가 즐비하다.

세계랭킹 1위 제이슨 데이(호주)와 세계랭킹 3위 더스틴 존슨(미국), 그리고 타이틀 방어에 나서는 세계랭킹 5위 조던 스피스(미국)가 출사표를 냈다.

세계랭킹 2위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 세계랭킹 4위 헨리크 스텐손(스웨덴), 그리고 세계랭킹 7위 애덤 스콧(호주)이 출전하지 않지만, 필드를 달구기엔 충분하다.

특히 데이, 존슨, 스피스는 올해 세계 남자 골프 1인자를 놓고 경쟁할 것으로 보여 새해 첫 대회부터 양보 없는 격돌이 예상된다.

지난해 6개 대회에서 5위, 우승, 준우승, 우승, 우승, 우승이라는 경이적인 성적을 올리며 가장 뜨거운 선수로 주목받은 세계랭킹 6위 마쓰야마 히데키(일본)의 상승세가 이어질지도 관심사다.

2015년 우승에 이어 지난해 준우승을 차지하는 등 플랜테이션 골프 코스에 오면 펄펄 나는 세계랭킹 8위 패트릭 리드(미국)도 주목 대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