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2 22:36 (월)
도시의 맛 들고 온 KBS 요리인류
도시의 맛 들고 온 KBS 요리인류
  • 연합뉴스
  • 승인 2017.01.25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뉴스)27~28일 밤 10시·9시 40분 방송

KBS 1TV ‘요리인류’가 이번에는 ‘도시의 맛’으로 돌아왔다.

KBS 1TV는 ‘요리인류-도시의 맛’을 27일 밤 10시, 28일 밤 9시 40분에 방송한다.

‘요리인류’는 ‘요리하는 PD’로 자신만의 영역을 구축한 KBS 이욱정 PD가 안내하는 음식 다큐멘터리 시리즈다.

이 PD가 이번에는 세계 6개 도시를 찾아 인류 식문화의 트렌드와 음식에 담긴 이슈를 파고들었다. 그중 이번 설 연휴에 2개 도시에서 촬영한 내용이 방송된다.

27일 ‘잠들지 않는 이민자의 꿈 - 미국 뉴욕’에서는 푸드트럭을 소개하고, 이민자들의 도시 브롱크스를 탐방한다.

푸드트럭은 ‘이민자와 미국 실용주의의 만남’으로 설명된다. 과거에는 이민자들이 고국의 음식을 저렴하게 맛볼 수 있던 생존형이었으나, 현재는 움직이는 레스토랑이라 불릴 정도로 진화했다.

프로그램은 “고층 빌딩에서 밥 먹으러 내려오는 데만 30분이 소요된다는, 세계에서 가장 바쁜 뉴요커들에게 딱 맞는 레스토랑”이라고 설명한다.

‘뉴욕의 원형을 간직한 곳’이라 불리는 브롱크스에는 전 세계 소수 민족의 음식도 맛볼 수 있다.

28일 ‘잃어버린 도시의 시간을 찾아서 - 조지아 트빌리시’에서는 유럽과 아시아교류의 길목에 있는 트빌리시에서 수프라(supra)라 불리는 조지아의 전통 향연을 만난다.

숱한 외세의 침입 속에서 조지아인들에게 수프라는 정체성을 유지하게 해준 도구였다. 음식으로 이방인과 적까지 우호적인 관계로 전환했던 조지아의 문화적 힘을 수프라 체험을 통해 살펴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