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9-23 07:21 (일)
슈퍼루키 박성현 싱가포르서 ‘데뷔전’
슈퍼루키 박성현 싱가포르서 ‘데뷔전’
  • 동양일보
  • 승인 2017.02.08 1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특급 신인 박성현(24·사진)이 미뤘던 데뷔전을 싱가포르에서 치른다. 박성현은 다음 달 2일부터 나흘 동안 싱가포르 센토사 골프장 탄종 코스(파72)에서 열리는 HSBC 위민스 챔피언스에 출전하기로 했다.

박성현 캠프는 HSBC 위민스 챔피언스 출전을 강행하기로 가닥을 잡았다.

우선 박성현 본인이 출전하겠다는 의지가 강했다. 박성현은 대회 욕심이 많은 편이다. 웬만해선 대회 출전을 마다치 않았다.

박성현은 지난해 11월 팬텀 클래식 이후 석 달이 넘도록 대회에 나서지 않았다. 근성이 남다른 박성현으로서는 좀이 쑤실 지경이다. 경기 감각이 떨어지는 부작용도 무시할 수 없다.

기왕 출전하기로 했던 대회이니 나가는 게 맞는다는 생각도 한몫했다.

싱가포르 원정을 결심한 또 하나의 이유는 스폰서 계약이다.

현재 진행 중인 메인 스폰서 계약 협상이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어 이달이 가기 전에 조인식을 열 것으로 보인다.

미국에서 싱가포르로 가는 길에 한국에 들러 메인 스폰서 조인식을 여는 일정이 거의 확정적이다.

또 이참에 서브 스폰서 업체와 미뤄놨던 조인식도 한꺼번에 치른다는 복안이다.

부랴부랴 미국에 건너가느라 미처 챙기지 못한 자잘한 사안도 한국 방문 때 처리할 계획이다.

대회 한번 참가하려고 태평양을 건너는 게 아니라는 얘기다.

박성현이 데뷔전으로 점찍으면서 HSBC 위민스 챔피언스는 LPGA투어 최대 격전장이 될 전망이다.

박인비(29), 전인지(23), 김세영(24), 장하나(25), 유소연(27), 김효주(22), 양희영(28) 등 한국 자매 군단이 총출동한다.

또 세계랭킹 1위를 놓고 다투는 리디아 고(뉴질랜드)와 에리야 쭈타누깐(태국), 그리고 렉시 톰프슨, 스테이시 루이스, 브리타니 린시컴, 저리나 필러 등 미국 4인방도 출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