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9-21 12:23 (금)
“충성 군입대 명 받았습니다”
“충성 군입대 명 받았습니다”
  • 동양일보
  • 승인 2017.02.12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YJ’ 김준수·‘빅뱅’ 탑 논산훈련소 동반입소
▲ JYJ 김준수(오른쪽)와 빅뱅 탑(왼쪽)이 9일 논산훈련소 입소 행사에 참석해 경례하고 있다.

JYJ 김준수(30)와 빅뱅의 탑(본명 최승현·30)이 9일 충남 논산 육군훈련소에 동반 입소했다.

두사람은 훈련소에서 4주간의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의무경찰로 복무한다. 탑은 서울지방경찰청 의경 악대 부문에, 김준수는 경기남부지방경찰청 홍보단에 합격했다.

입소 시간 전부터 훈련소 정문 주변에는 ‘승현아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와’라는 등의 플래카드가 걸리고, 커다란 애드벌룬도 떴다. 팬들은 ‘기다릴게 준수야’ 등 응원 손팻말을 흔들었다.

이들의 입소를 격려하러 중국과 일본 등에서 온 해외 팬들도 곳곳에서 눈에 띄었다.

이른 아침부터 서울에서 논산까지 왔다는 김모(20·여) 씨는 “별도의 인사를 하지 않고 들어가겠다고 했지만, 현장에서 온 팬을 보고 힘을 내라는 뜻으로 자리를 지키고 있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예고한 대로 조용히 훈련소로 향했으며, 대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팬들에게 인사를 남겼다.

김준수는 짧게 자른 머리 인증샷을 올리며 “약 13년이란 시간 동안 변함없는 사랑. 잊지 못할 추억 너무 고마웠어요. 인사 제대로 못드리고 가는 것 같아 이렇게나마 인증샷 올립니다. 우리 건강하고 웃는 얼굴로 다시 만나요”라고 남겼다.

탑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는 정말 오늘 조용히 들어가고 싶습니다. 아무런 인사 없이 들어가도 이해해 주세요. 죄송합니다”라고 인사했다.

탑은 지난달 빅뱅의 데뷔 10주년 투어의 대미인 홍콩 공연을 끝으로 활동을 마무리했다.

빅뱅에서 군 복무를 하는 첫 번째 멤버로 다른 멤버들도 차례로 입대할 예정이어서 빅뱅은 당분간 개별 활동으로 공백을 메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