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4 21:31 (수)
삼성전자 ‘TV플러스’ 유럽 진출
삼성전자 ‘TV플러스’ 유럽 진출
  • 연합뉴스
  • 승인 2017.04.09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부터 영국 등 5개국 개시
삼성전자가 오는 5월부터 유럽에서 ‘TV 플러스’ 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시작하며 시장 확대에 나설 계획이라고 9일 전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이희만 상무가 ‘TV 플러스’ 서비스를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5월부터 유럽에서 ‘TV 플러스’ 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시작하며 시장 확대에 나설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TV 플러스’는 삼성전자가 2015년부터 CJ E&M, EBS, JTBC, 넷플릭스 등 다양한 콘텐츠 제공 업체와 협력해 드라마, 영화, 음악 등 각종 프로그램을 삼성 스마트 TV에서 언제든 무료로 즐길 수 있도록 한 가상 채널 서비스다.

삼성전자는 기존 한국과 동남아뿐만 아니라 작년 11월부터는 미국에서, 올해 1월에는 독일에서 ‘TV 플러스’를 시작하는 등 북미와 유럽으로 서비스를 확대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3∼6일 프랑스 칸에서 개최된 세계 최대 규모의 방송영상 콘텐츠 박람회인 ‘MIPTV 2017’에서 ‘TV 플러스’를 소개하는 행사를 열었다.

삼성전자는 5월부터 라쿠텐 우아키(Rakuten Wuaki)와 협업해 영국,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스페인 등 유럽의 주요 5개국에서 ‘TV 플러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라쿠텐 우아키는 유럽을 대표하는 ‘VOD(주문형 비디오) 스트리밍 서비스’ 업체로,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영화를 포함해 글로벌 인기 TV 시리즈 등 1만 개 이상의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올해 말까지 프리미엄 4K HDR(High Dynamic Range) 화질의 ‘TV 플러스’ 서비스를 유럽 전 지역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이희만 상무는 “삼성 QLED TV로 소비자들이 더욱 풍성한 프리미엄 4K HDR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전 세계 다양한 파트너사와 협력을 이어가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