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9 21:35 (월)
우리는 동호인(98)-한전보은지사 사회봉사단
우리는 동호인(98)-한전보은지사 사회봉사단
  • 이종억 기자
  • 승인 2018.02.21 2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의 화수분 이웃에 주는 "우리는 천사"
한전보은지사 사회봉사단 회원들이 봉사활동을 마치고 기념촬영 하고 있다.
 

한전보은지사 사회봉사단(단장 성영기)은 다양한 분야에서 체계적으로 봉사활동을 펼치는 동호인 모임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이 모임의 회원은 한전 보은지사에 근무하는 모든 직원들이다. 매월 급여에서 공제한 러브펀드와 회사에서 출연하는 매칭그랜트를 재원으로 지난 한해 월평균 3회씩 모두 35차례의 봉사활동을 펼쳤다.
한전보은지사 봉사단은 △봄·가을 농번기 일손 돕기 △다문화·결손가정 밀착형 봉사활동 △소외노인 맞춤형 봉사활동 △유관기관 연대 전략적 사회공헌 △계절·테마별 봉사활동 등의 계획을 미리 세운 뒤 왕성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쳐 소외된 지역주민들에게 훈훈한 사랑을 전파하고 있다.
이 같은 활동실적은 마일리지로 관리되고 있다. 지난 1년간 한전 보은지사 봉사단은 558시간(23.2시간/인)의 마일리지를 적립해 한전 288개 봉사단이 모인 우수사례발표대회에서 모범봉사단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2003년부터 14년간 보은읍 삼산리 노인무료급식소에 매월 부식비를 지원하면서 분기별 조리·배식 등의 노력봉사와 연말 ‘사랑 나눔 김장봉사’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공로로 도지사 표창과 군수 감사패를 받았다. 지난해 11월에는 보은읍 삼산리 보은무료급식소에서 홀로 사는 노인들에게 한전보은지사 봉사단 회원들이 사옥주변 텃밭에서 직접 가꾼 배추와 무를 활용해 ‘사랑의 김장담그기’ 봉사 활동을 펼쳐 주목을 받았다.
이 봉사단은 또 노인 요양복지시설인 행복한 집과 성암안식원을 방문해 색소폰 연주, 노래와 춤 공연으로 노년의 외로움을 달래주는 재능기부도 마다하지 않는다.
지난해에는 인력난을 겪는 농촌마을을 찾아가 고추, 옥수수 수확 등에 일손을 보태고 가뭄에 타들어가는 논밭에 물을 공급해 농민들의 시름을 덜어 줬다. 가을철에는 대추재배 농가에서 수확을 돕고 판로개척에도 나선다.
보은지역 다문화가정 자녀들과 결손가정 청소년들의 학습을 도와주고 보은읍 도깨비아동센터와 보은지역 아동센터에는 학습지도와 함께 학습교재·생필품을 지원하고 있다.
이 봉사단은 합동헌혈, 축제장 환경정화, ‘사랑의 연탄·점심나누기’ 등 유관기관과 연대 봉사활동에도 적극 참여한다.
속리산 국립공원관리사무소 등 6개 기관이 참여한 유관기관 합동헌혈에서 한전보은지사 봉사단은 회원 20명의 헌혈증을 적십자 혈액원에 기부했다.
5월 어린이날에는 보은 뱃들공원에서 미아예방 캠페인을 벌였으며 6월 호국보훈의 달에는 저소득 국가유공자 가정을 찾아가 전기설비를 점검하고 교체해 줬다. 연말에는 연탄을 구입해 기초 생활수급자 가정에 직접 배달한다.
특히 이 봉사단은 12개 면지역을 돌며 매월 홀로 사는 노인 10명에게 따끈따끈한 사랑의 도시락을 배달해 진정한 이웃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성영기 단장은 “보은지사 사회봉사단은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대한 따뜻한 관심을 바탕으로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을 찾아 참된 의미의 고객 사랑을 실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성영기 회장
성영기 회장

 

<회원명단>
▷성영기(단장·지사장) ▷임응선(고객지원팀장) ▷이호삼(전력공급팀장) ▷이선희(요금관리팀장) ▷김진성(배전운영팀장) ▷최재운(지회위원장) ▷서정금 ▷신진한 ▷육유정 ▷유광련 ▷방병철 ▷김미선 ▷오현주 ▷유승용 ▷최병덕 ▷이제현 ▷김선빈 ▷윤규희 ▷이일권 ▷한은석 ▷김홍봉 ▷김민지 ▷이선희(여) ▷김지훈 ▷윤한샘 ▷임병기 ▷김천식 ▷최봉선 ▷윤승열 ▷박이래 ▷송운기 ▷유재교 ▷최두진 ▷정찬수 ▷정상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