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9-12-05 19:17 (목)
이태원 충북중기청장
이태원 충북중기청장
  • 임재업
  • 승인 2019.07.07 2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조업 중심 산업구조 지원 행정 최선다 하겠다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 행정이 몸에 밴 이태원(57) 충북중소벤처기업청장.

중소벤처기업부 규제혁신과장을 역임하다 지난 6월 21일 충북중소벤처기업청장에 임명된 이 청장은 부산 출신으로 부산 중앙고, 동아대 행정학과를 졸업했다.

대학교 4학년때 총무처 7급 행정직에 합격하면서 상공부 기획예산담당관실 공업배치환경과에서 첫 근무를 시작, 30여년 동안 산업자원부, 중기청, 중소벤처기업부에서 기획부서, 정책지원 부서 등을 두루 섭렵했다.

풍부한 현장 경험이 장점인 이청장은 지난달 21일 충북중기청장에 부임, 충북 경제상황 파악에 골몰하고 있다.

"도내 중소기업 현황을 보면 업종별로는 제조업체 수가 전체 업종의 10% 정도 차지하지만, 매출액 기준으로 살펴보면 제조업 비중이 60%이다. '제조업 중심 산업구조'라는 것을 쉽게 알수 있다"는 이청장은 "반면 서비스업 등 여타 업종이 취약하다"고 말했다.

상황 파악을 마친 이청장은 중소기업·소상공인들이 어려운 경제 환경을 극복할 수 있는 지원사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을 구상하고 있다.

첫째 스마트공장 확대에 앞장설 각오다. 그는 "4차 산업혁명의 도래로 중소기업에서 스마트공장 도입은 선택이 아닌 필수가 돼 가고 있다"며 "중소제조기업의 질적· 양적 고도화, 비용절감뿐만 아니라 근로의 질 제고 등으로 일자리 창출효과도 나타나고 있다"고 밝혔다. 지역 제조혁신의 첨병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으로 기대된다.

둘째는 중소기업의 수출활력 제고에 심혈을 기울일 방침이다.

이 청장은 "중소기업 수는 2019년 4월말 기준 11만 4000개 사로 전국(373만3000개) 대비 3.1%를 차지하고 있으나, 수출중소기업 비중은 전국 대비 2.1%(1381개)에 불과하다"고 지적했다.

이에 따라 지자체를 포함한 수출지원 유관기관 등과 긴밀한 협업을 통해 내수 및 수출중단기업의 수출기업화 추진 등 도내 중소기업의 수출역량 확대를 지원할 계획이다.

셋째, 기업혁신 주력에 나선다.

그는 "규제자유특구제도가 지난 4월 17일 시행됨에 따라 충북도에서 신청한 스마트안전제어 특구와 바이오의약 분야가 지정될 수 있도록 충북도와 공동으로 노력하고 관련 산업의 규제발굴과 개선에 역점을 두겠다"고 강조했다.

이 청장은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대책이 절실하다"며 "소상공인의 가장 큰 경영애로인 카드수수료 부담을 해소하기 위해 모바일직불결제 ‘제로페이’를 활성화시키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제로페이’는 연매출액 8억원 이하 소상공인에게 수수료 0%, 8억 이상~12억 미만 구간은 0.3%, 12억 초과 구간은 0.5%로 책정해 소상공인 부담을 현저히 줄이는 제도이다.

아울러 제로페이 사용자(소비자)에게는 소득 공제율 40%가 적용돼 연말정산 혜택 또한 큰 것이 특징이다

이 청장은 전통시장 및 상점가의 매출액 향상을 위해 도내 공공기관, 경제단체들의 재정지원과 적극적인 구매협조 요청을 통해 온누리상품권 판매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 청장은 "지역 중소기업 지원기관의 컨트롤 타워 역할을 강화하고 당초 정책 목표가 현장에서 잘 적용되는지 모니터링을 강화하는 한편, 기업들의 애로와 기업성장을 방해하는 각종 규제를 발굴해 개선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임재업 기자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